리워드, 무이자, 신용 쌓기 등 신용카드마다 제공하는 혜택은 천차만별이다. 따라서 신용카드 신규 발급을 고려하고 있다면 수많은 선택의 갈림길에 서기 마련이다. 재정 전문가들에 따르면 완벽한 신용카드는 없기 때문에 발급 전 자신의 상황이나 카드 혜택 등에 대해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최근 CNBC 뉴스는 신용카드 신규 발급자들의 선택 폭을 좁힐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CNBC 보도에 따르면 최고의 신용카드를 선택하는 방법은 신용점수 및 신용보고서를 확인 후 자신의 필요에 맞는 신용카드를 선택하는 것이다. 또 신용카드로 받을 수 있는 혜택과 보상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피코(FICO)가 제공하는 신용 점수 범위는 300~579: 위험 등급, 580~669: 주의 등급, 670~739: 일반 등급, 740~799: 우량 등급, 800~850: 최우량 등급 순으로 책정된다. 금융 전문가들은 자신의 등급과 같거나 그 이하 등급을 요구하는 신용카드를 발급할 것을 권고한다. 만일 신용 점수가 좋다면 그와 대등한 신용카드를 발급받는 것이 좋다. 그러나 카드 발급사는 등급뿐 아니라 수입이나 집세 등 많은 요소를 검토하기 때문에, 좋은 신용 등급이 좋은 신용카드 발급을 보장하는 것은 아니다.

신용카드 혜택은 크게 리워드, 연이율 0%, 신용 쌓기를 포함한 세 가지 주요 유형으로 구분된다.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신용카드를 찾기 위해서는 각각의 혜택에 대해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만일 빚이 없는 상황에서 좋은 신용 등급을 보유하고 있다면, 리워드 신용 카드는 샤핑/구매 및 여행과 관련한 상당한 혜택을 줄 수 있다. 리워드 신용카드는 여행, 개스, 식료품, 외식 등 일상적인 범주와 관련해 캐시백, 크레딧 포인트, 기프트 카드, 호텔 및 항공권 마일리지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빚에 허덕이고 있거나 구매 자금이 필요한 경우에는 연이율 0% 혜택을 제공하는 신용카드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APR 0% 신용카드는 구매나 잔액 이체에 대해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기 때문에 재정적으로 상당한 도움을 줄 수 있다. 금융 전문가들은 높은 금액을 지출해야 할 경우, 연이율 0%인 카드를 사용해 무이자 혜택을 받고 혜택 기간이 끝나기 전까지 반드시 갚을 것을 권고한다. 그러나 연이율 0% 신용카드는 일반적으로 신용이 좋거나 아주 좋은 등급을 보유한 이들에게만 제공된다.

마지막으로 어떤 종류의 신용카드가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지 결정했다면, 발급 후 신용카드가 제공하는 혜택을 적극 누리는 것이 중요하다. 리워드 신용카드를 발급받았을 경우 보너스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카테고리에 대해 알아보거나, 연이율 0% 신용카드를 발급받았을 경우 그 기간을 잘 활용해 신용 등급을 쌓는 것이 좋다.

<장희래 기자>

 신용카드 신규 발급 전 카드 혜택 등에 대해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AP]
 신용카드 신규 발급 전 카드 혜택 등에 대해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