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을 줄이는 데는 종자 기름(seed oil)이 최고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독일 인간영양연구소의 루카스 슈빙스하클 박사 연구팀은 혈중 LDL 수치를 떨어뜨리려면 섭취하는 지방을 포화지방에서 불포화지방으로 바꾸어야 하지만 불포화지방 중에서도 해바라기 씨, 평지 씨, 홍화 씨, 아마 씨 등 종자 기름이 가장 효과가 크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보도했다.

2가지 이상의 다른 지방을 같은 칼로리 섭취했을 때 혈중 지질에 미치는 영향을 다룬 연구논문 55편을 종합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나타났다고 슈빙스하클 박사는 밝혔다.

일반 메타분석에서 이용되는 직접비교가 아닌 간접비교와 혼합비교를 통한 네트웍 메타분석으로 이 같은 결론이 도출됐다고 그는 밝혔다.

네트웍 메타분석이란 이를테면 버터와 해바라기 씨 기름의 효과를 올리브유와 대비했을 때 버터와 해바라기 씨 기름 사이의 정량적 비교를 추론해 내는 것이라고 그는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생화학·분자생물학회 학술지 ‘지질연구저널’ 10월호에 실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