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통령 내일 유엔총회 연설

September 19 , 2022 8:17 AM
정치 윤대통령 내일 유엔총회 연설

오늘 영 여왕 장례후 방미

 

 영국, 미국, 캐나다 순방에 나선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8일 오후(현지시간) 첫 순방지인 영국 런던 스탠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19일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에 참석한다. [연합]
 영국, 미국, 캐나다 순방에 나선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8일 오후(현지시간) 첫 순방지인 영국 런던 스탠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19일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에 참석한다. [연합]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8일 5박 7일 일정으로 영국과 미국, 캐나다 3개국 순방길에 올랐다.

 

지난 18일 한국시간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출국한 윤 대통령은 이번 순방에서 영국 런던, 미국 뉴욕, 캐나다 토론토·오타와를 차례로 방문한다.

 

18일(이하 현지시간) 런던에 도착한 윤 대통령은 오늘(19일)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엄수되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에 참석한 뒤 뉴욕으로 이동, 20일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이틀 간의 미국 일정을 시작한다.

 

조 바이든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의 양자회담이 20일 또는 21일 열리며 현재 양국과 일정을 조율 중이다. 이번 순방의 하이라이트는 유엔총회 연설이다. 윤 대통령은 각국 정상급 연설이 이어지는 일반토의(General Debate) 첫날인 20일, 185개국 정상 중 10번째 순서로 총회장 연단에 오른다. 뉴욕총영사관에 따르면 윤 대통령 내외는 20일 오후 6시 맨해튼 유니버시티클럽오브뉴욕에서 뉴욕·뉴저지 한인사회 주요 인사들이 초청되는 동포간담회 행사에 참석한다.

 

이번 순방에는 나토 정상회의 때에 이어 김건희 여사도 동행한다. 윤 대통령은 이어 23일 캐나다 오타와에서 쥐스탱 트뤼도 총리와 한-캐나다 정상회담을 끝으로 이번 순방을 마무리한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