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스 법률그룹 5명에 장학금 전달

May 13 , 2022 2:16 PM
사회 제임스 라이스 변호사 장학금 크리스틴최

5명 한인학생에 1만달러 수여

 

제임스 라이스 법률그룹 선정한 제8회 장학생 5명에 대한 장학금 전달식이 12일 존스크릭 아리랑 식당에서 열렸다.

크리스틴 최 법무사는 “항상 그랬듯이 힘든 가운데 희망을 잃지 않고 열심히 살아가는 학생 5명을 선발해 장학금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김경빈 학생은 서배너 아트&디자인 칼리지(SCAD) 학생으로 봉준호 같은 영화감독이 꿈인 학생으로 필름 및 텔레비전 전공이다. 

김 레베카 학생은 조지아주립대 영어전공 1학년으로 작가가 꿈이다.

최시영 학생은 캠브리지고교 졸업반으로 항공조종사가 꿈이다.

데이빗 지 학생은 에모리대 인문학 전공 재학생으로 대학을 포기했다 다시 돌아와 만점을 받은 학생이다.

김 제니퍼 학생은 존스크릭고 졸업반으로 가을에 예일대에 진학할 예정이다.   

조지아 전체 변호사 상위 100명 안에 드는 변호사로 선정된 제임스 라이스 변호사는 교통사고 및 민사소송 전문 변호사로 총 13년 연속 수퍼변호사로 선정됐다.

제임스 라이스 법률그룹은 올해로 8년째 1만달러의 장학금을 한인사회에 환원하고 있다. 박요셉 기자

제임스 라이스 법률그룹이 12일 5명의 한인학생에게 장학금 1만달러를 전달했다. 시상식 후 한자리에 모인 장학생과 변호사 사무실 관계자들.
제임스 라이스 법률그룹이 12일 5명의 한인학생에게 장학금 1만달러를 전달했다. 시상식 후 한자리에 모인 장학생과 변호사 사무실 관계자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