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칼럼]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 Advantage의 치과 혜택

November 22 , 2022 11:58 AM
외부 칼럼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최선호 보험전문인

최선호 보험전문인

 

우리말에 “이(치아)가 자식보다 낫다”라는 속담이 있다. 이가 아프면 음식을 제대로 먹지 못해 살 맛이 떨어지기 십상이다. 치아에 문제가 있어 고생을 하는 부모에게 자식들이 아무리 잘해드려도 치아 문제를 해결해 주지 않으면 결코 효도를 한다고 할 수 없다. 치아 건강이 그만큼 중요하다는 말이다. 많은 사람들이 의료보험에 가입하려고 보험 플랜을 선택할때 그 플랜에 치과혜택이 있는지 묻게 되는 이유가 바로 치아 건강의 중요성을 말해준다고 하겠다. 

의료 보험회사도 한 보험 플랜에 치과혜택을 포함할 것인가 아닌가에 대한 문제를 상당히 중요하게 생각한다. 왜냐 하면, 다른 건강 문제와는 달리 치과 혜택 여부 문제는 무척 까다롭기 때문이다. 메디케어에서도 치과 혜택을 포함할 것인가 말 것인가가 가장 큰 이슈이다. 오리지날 메디케어에서와 메디케어 Advantage에서의 치과 혜택은 어떻게 되는지 알아보자.

‘이치아’씨는 올해부터 메디케어 혜택을 받고 있다. 오리지날 메디케어 혜택을 받기 시작한 것이다. 오리지날 메디케어 혜택은 병원비의 80%만 커버해주고 나머지 20%는 가입자 본인이 부담해야 하며, 이 20%를 커버하기 위해 메디케어 파트 C(=Medicare Advantage)에 가입해야 하는 것을 주위 사람들로부터 들어서 ‘이치아’씨는 지금은 잘 알고 있다. 하지만 오리지날 메디케어 혜택을 막 시작했을 때에는 그런 사전지식이 없었던 ‘이치아’ 씨는 메디케어 파트 C에 미처 가입하지 못하고 가입할 수 있는 기간을 넘겨 버렸다. 오리지날 메디케어 혜택을 받은지 3개월이 지나면 그 해에는 메디케어 파트 C에 가입할 수 없다는 것이다. 보험 전문인에게 물어보니 내년도 1월부터나 메디케어 파트 C의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그에 대한 신청은 올해 4/4분기에 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올해엔 그냥 치료비의 20%를 본인이 부담하겠다고 ‘이치아’씨는 생각하고 있는 중이다. 

어느날 평소에 하던대로 치과에 가서 치아클리닝을 받고 오리지날 메디케어 카드를 내밀었다. 치료비의 20%는 자신이 부담하기를 기대하고. 그러나 치과 카운터에서 “오리지날 메디케어에는 치과혜택이 없기 때문에 이 카드는 별로 소용이 없는데요”라는 대답이 돌아왔다. ‘이치아’씨의 친구들은 치과에서 무료 클리닝 혜택을 메디케어로 잘 받고 있던데 전혀 혜택이 없다는 것은 무슨 말일까? 치과 카운터의 말대로 오리지날 메디케어에는 치과 혜택이 전혀 없다. 다만 메디케어 Advantage에는 치과 혜택이 다소 있다. 이 혜택이야 말로 많은 사람들이 메디케어 Advantage를 갖게 되는 이유 중에 하나이기도 하다. 치과 혜택이 전혀 없는 메디케어 Advantage 플랜도 있지만, 대개의 플랜들은 기본적인 예방차원의 서비스는 커버해주도록 되어 있다. 커버해 주는 내용은 플랜마다 다르지만, 대체적으로 포함되는 혜택은 다음과 같다. 치아 클리닝, 구강검사, 치과 엑스레이, 불소 치료 등등이다. 이런 서비스는 대개의 경우 코페이 없이 무료로 커버해 주지만, 굳이 코페이를 받는 플랜도 여럿 있다. 물론 과거에는 충치치료, 필링(봉박기), 발치 (이 뽑는 것) 등도 혜택에 포함되어 가입자들이 서비스 받을 수 있다. 최근에는 틀니, 임플란트 등과 같이 치료비가 많이 드는 서비스도 커버해 주는 추세이다. 

다시 말하지만, 오리지날 메디케어에는 치과혜택이 전혀 없기 때문에 치과혜택도 있는 메디케어 Advantage를 찾아 가입하는 것이 유리하다. 물론 치과혜택의 내용이 본인의 상황에 맞는 것인지 꼼꼼히 따져보는 것이 좋다. (최선호보험제공 770-234-4800)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