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서 또 총기 난사…편의점에 총격 가해 3명 사망

January 24 , 2023 4:28 PM
사건/사고 서부서 또 총기 난사 편의점에 총격 가해 3명 사망

워싱턴주 경찰, 달아난 21살 용의자 추적

 

워싱턴주 야키마의 편의점 총격 현장[AP 연합뉴스.]
워싱턴주 야키마의 편의점 총격 현장[AP 연합뉴스.]

 새해 첫 달부터 서부 지역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4일엔 워싱턴주의 한 편의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3명이 사망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3시 30분께 워싱턴주 야키마의 서클K 편의점에서 21살 용의자 저리드 해덕이 총기를 난사했고 현장에서 3명이 숨졌다고 발표했다.

맷 머리 야키마 경찰서장은 "무차별 총격 상황으로 보인다"며 해덕이 편의점 안에서 총을 쏜 뒤 승용차를 타고 달아났다고 밝혔다.

 

경찰은 보안 카메라 영상과 목격자 증언 등을 토대로 용의자 검거에 나섰고 시애틀에서 남동쪽으로 225㎞ 떨어진 한 주택을 중심으로 수색 작전을 진행했다.

 

최근 서부에서는 많은 사람이 죽고 다치는 총기 난사 사건이 잇따르고 있다.

음력설 전날인 지난 21일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의 몬터레이 파크 댄스 교습소에서 아시아계 72살 노인이 무차별 총격을 벌여 최소 11명이 숨졌다.

23일에는 샌프란시스코에서 남쪽으로 48㎞ 떨어진 도시 해프문베이의 외곽 농장 지역에서 60대 노동자가 총기를 난사해 모두 7명이 사망했다.

<연합뉴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