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북한 코로나19 상황 매우 심각…도울 준비돼"

May 22 , 2022 1:59 PM
사회 북한 코로나19 상황 매우 심각

한미 정상회담 앞두고 언론 브리핑…한미 핵협력도 논의

 

미국 고위 당국자는 21일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매우 심각해 보인다면서 지원 의사를 재차 밝혔다.

이 당국자는 이날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 언론 브리핑에서 이런 입장을 밝혔다.

이 당국자는 미국이 코로나19를 포함해 북한의 문제를 돕기 위한 조처를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또 이날 회담에서 양국 정상이 북한의 안보 위협은 물론 공급망 문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양국의 핵 협력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