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한라 하키 친선경기서 애석하게 패배

October 17 , 2021 12:10 PM
연예·스포츠 아이스하키 안양한라 애틀랜타 글래디에이터스

한국의 최강 아이스하키팀 안양한라가 지난 15일, 16일 개스 사우스 아레나에서 애틀랜타 팀들과 친선경기를 가졌다.

지난 15일에 열린 그린빌 스웸프 래빗츠(Greenville Swamp Rabbits)과의 시합에서는 남희두 선수가 1득점했지만 최종점수 1-6으로 안양한라가 패했다. 

다음날인 16일에 치러진 애틀랜타 글래디에이터스(Atlanta Gladiators)와의 경기에서는 이종민, 유범석선수가 각각 1골씩 득점하며 2:2로 접전을 펼쳤으나 연장전에서 애틀랜타가 먼저 골든골을 넣어 최종점수 2:3으로 애석하게 패했다.

이날 경기 중간에는 한국 전통 북 춤 등의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박선욱기자

 

안양한라팀이 애틀랜타 글래디에이터스를 상대로 접전을 펼쳤다.
안양한라팀이 애틀랜타 글래디에이터스를 상대로 접전을 펼쳤다.
중간 축하공연
중간 축하공연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