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존 박 시의원에 4만5천달러 후원

September 19 , 2021 4:01 PM
정치 존박 브룩헤이븐 소녀상 시의원 선거

일본 후원 강력한 상대와 대결

소녀상 유지에  박 시의원 필요

 

3선에 도전하는 존 박 브룩헤이븐 시의원 한인 후원의 밤 행사가 지난 17일 밤 둘루스 서라벌 식당에서 개최돼 약 4만5천달러를 모금해 박 시의원에게 전달했다.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원회(위원장 김백규)가 주최한 이 행사는 소녀상 건립 및 유지에 힘을 쓴 존 박 시의원이 일본이 후원하는 강력한 도전자 케이티 듀너건을 오는 11월 선거에서 상대해야 하기 때문에 힘을 실어주기 위함이다.

김백규 위원장은 “소녀상 건립 당시 존박 시의원의 도움이 없었다면 소녀상 건립은 불가능했다”며 “한인 2세 정치인이 많이 배출돼 한인사회에 도움을 주도록 해야하는 것이 1세들의 책임이다”고 말했다.

존 박 시의원은 “브룩헤이븐 시의회가 똘똘 뭉쳐 소녀상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일본 측의 거짓선전과 방해에도 불구하고 시민들이 소녀상을 자랑스러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박 시의원은 “유대인들이 홀로코스트 문제를 꾸준하게 제시해 이를 이슈화했듯이 우리도 위안부 문제를 꾸준하게 알려 일본의 만행을 알려야 한다”며 “반드시 당선돼 소녀상을 지키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격려를 위해 참석한 브룩헤이븐의 마델린 시몬스, 조 게이야 시의원, 존 언스트 시장 등이 존 박 시의원의 필요성과 치적, 소녀상의 존속 이유 등에 대해 설명했다.

후원금은 단체 카톡방을 통해 사전에 3만8천여달러가 모금됐고, 당일 현장 모금액 7천여달러를 합해 4만5천여달러를 기록했으며, 김백규 위원장이 존 박 시의원에게 현장에서 전달했다. 박요셉 기자

한인사회가 17일 존 박 브룩헤이븐 시의원에 선거자금 4만5천달러를 후원했다. 존박 시의원(왼쪽)이 김백규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원장으로부터 후원금을 전달받고 있다.
한인사회가 17일 존 박 브룩헤이븐 시의원에 선거자금 4만5천달러를 후원했다. 존박 시의원(왼쪽)이 김백규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원장으로부터 후원금을 전달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