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불시착… 두동강 난 추락 헬기서 전원 ‘생존’

January 13 , 2022 8:11 AM
사건/사고 두동간난 추락헬기

갓난아기 이송 의료 헬기

승객 4명 전원 구조돼

 

 필라델피아의 한 주택가에 신생아가 탄 의료 헬기가 불시착해 기체가 두 동강이 났지만 유아를 포함한 탑승자 4명이 모두 큰 부상 없이 구조됐다. [로이터]
 필라델피아의 한 주택가에 신생아가 탄 의료 헬기가 불시착해 기체가 두 동강이 났지만 유아를 포함한 탑승자 4명이 모두 큰 부상 없이 구조됐다. [로이터]

필라델피아의 한 주택가에 갓난아기를 태운 의료 헬기가 불시착해 기체가 두 동강이 났지만 아기를 포함한 탑승자 4명이 모두 큰 부상 없이 구조됐다.

 

당시 헬기는 주변에 복잡하게 걸려 있는 전깃줄을 용케 피해 떨어졌고, 그 충격으로 땅에서 미끄러지다 교회 건물 밖 관목을 쿠션 삼아 멈춰 미국 언론들은 ‘기적이 일어났다’며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12시55분께 필라델피아 드렉슬힐 주택가 교회 옆에 의료 헬기가 불시착했다. 이 헬기는 펜실베니아 프랭클린카운티 챔버스버그의 병원에서 생후 2개월 된 여아와 간호사 등을 태우고 필라델피아 어린이병원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헬기는 비행 시작 45분 만에 기체 이상이 발생해 비상착륙할 장소를 찾으며 저공비행했다.

 

그러나 하필 그곳은 드렉슬힐의 건물이 밀집한 주택가로 착륙이 여의치 않았고, 결국 헬기는 주택가 도로 교차로에서 불시착했다. 기체는 강한 충격과 함께 땅에 닿아 옆으로 넘어졌고, 그 여파로 도로를 가로지르며 미끄러져 인근 교회 건물에 충돌하며 멈췄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