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영국 탑기어 선정 ‘올해의 자동차사·올해의 차’ 2관왕

December 03 , 2021 8:51 AM
경제 현대차 영국 탑기어 선정

2018년 이어 3년 만에 올해의 자동차회사 영예

 

현대자동차는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 ‘탑기어(Top Gear)’가 선정한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차에 동시에 올랐다고 1일 밝혔다.

 

영국 BBC 탑기어매거진은 지난 30일(현지시각) ‘2021 탑기어 어워드’에서 현대차와 ‘i20 N’을 각각 올해의 자동차회사(Manufacturer of the year)와 올해의 차(Car of the Year)로 발표했다.

 

이로써 현대차는 2018년 탑기어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지 3년 만에 다시 올해의 자동차회사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탑기어가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현대차를 선정한 배경에는 ▲고성능 해치백 i30 N과 i20 N의 우수한 성능 ▲고성능 CUV ‘코나 N’의 실용성 ▲수소전기차 넥쏘의 첨단기술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의 혁신성 등 다양한 상품 라인업에 더해 최근 기술적 성장을 이뤘다는 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현대차 i20 N은 탑기어 전문 심사위원단의 주행 테스트와 엄격한 심사를 거쳐 올해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i20 N이 주행 역동성과 운전의 재미가 가장 뛰어난 차로 인정받은 결과라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i20 N은 지난달 3일 ‘탑기어 스피드위크’에서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BMW M5 CS, 포르쉐 911 GT3, 아우디 RS e-트론 GT 등 총 25종의 경쟁 모델을 제치고 우승한 바 있다.

 

탑기어 관계자는 “레이스 트랙이나 일반 도로 어디서든 안정적이고 재미가 넘치는 주행능력을 선보인 i20 N는 올해의 차에 가장 부합하다”며 “3년 전에 이어 현대차를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한 데는 고성능차 외에도 혁신적인 라인업으로 친환경 기술을 선도하고 있다는 점이 주요하게 반영됐다”고 밝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자동차 전문지에서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자동차 두 부문에 동시에 이름을 올릴 수 있어 영예롭다”며 “특히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결과는 현대차가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변모하기 위한 노력의 결실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잭 릭스(Jack Rix) 영국 탑기어매거진 에디터가 지난 30일(현지시각) 탑기어 올해의 차로 선정된‘i20 N’ 옆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탑키어 유튜브 갈무리>
잭 릭스(Jack Rix) 영국 탑기어매거진 에디터가 지난 30일(현지시각) 탑기어 올해의 차로 선정된‘i20 N’ 옆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탑키어 유튜브 갈무리>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