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겜’ 정재일 음악감독 할리웃 영상음악상 수상

November 22 , 2021 9:31 AM
연예·스포츠 오징어게임 음악감독

정재일(사진) 음악감독이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2021 할리웃 뮤직 인 미디어 어워즈(HMMA)를 수상했다.

 

정 음악감독은 지난 17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HMMA 시상식에서 TV쇼·드라마 부문 수상자로 호명됐다. HMMA에서 한국인 수상자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로 12번째를 맞는 HMMA는 영상 음악 산업 아티스트를 격려하기 위한 상으로 영화, TV, 다큐멘터리 등 전 세계 모든 영상 매체에 실린 독창적인 음악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 TV쇼·드라마 부문에는 ‘오징어 게임’과 함께 넷플릭스의 ‘홀스턴’, ‘조용한 희망’, 디즈니+의 ‘로키’, ‘완다비전’, 애플TV+의 ‘피지컬’, ‘테드 래소’ 등이 후보로 올랐다.

 

정재일 음암감독은 영화 ‘기생충’을 비롯해 ‘옥자’, ‘남한산성’, ‘수상한 그녀’, ‘도가니’ 등의 음악 작업에 참여해왔다. 2019년에는 ‘기생충’으로 HMMA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은 하지 못했다.

‘오겜’ 정재일 음악감독 할리웃 영상음악상 수상
‘오겜’ 정재일 음악감독 할리웃 영상음악상 수상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