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장로교회 아동부.jpg
연합장로교회 한국학교(교장 박리라)는 22일 교회에서 제8회 동요잔치를 개최했다. 단체전 6팀, 중창 3팀, 개인 9명이 참가한 이날 대회에서 학생들은 각자 준비한 자유곡 1곡씩을 불렀으며, 김채원(1학년)양이 ‘네잎 클로버’를 불러 금상을 차지했다. 이 밖에도 단체전 대상은 누리반, 개인전 은상은 이인하(푸르내), 박영욱(샘물), 동상은 함석우(토요한국), 신예슬(샘물), 이현영, 이병찬, 정민우(푸르내) 등이 입상했다. 대회 후  참가자 전원이 함께 했다.  조셉 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