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훨훨 난 K팝 음반…CD 판매량 '톱 10'에 7자리 차지

January 12 , 2023 8:18 AM
연예·스포츠 미국에서 훨훨 난 K팝 음반

BTS '프루프' 2위…TXT, 스키즈, 트와이스 등 이름 올려

 

방탄소년단[빅히트뮤직 제공.]
방탄소년단[빅히트뮤직 제공.]

 K팝 아이돌이 미국 실물 CD 시장을 석권했다.

11일 빌보드와 음악 및 엔터테인먼트 분석 회사 루미네이트(구 닐슨 뮤직)가 함께 발표한 지난해 미국 음악시장 연간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 미국 내 CD 음반 판매량 톱 10'(TOP 10 SELLING CD ALBUMS OF 2022 IN U.S)에 K팝 음반이 7장이 올랐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앤솔러지(선집) 음반 '프루프'(Proof)가 작년 한 해 동안 미국에서 41만3천장의 판매고를 올려 전체 2위로 K팝 아티스트 최고 순위를 기록했다.

이어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minisode 2: Thursday's Child)가 3위를 기록했다. 이 음반은 22만7천장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됐다.

 

스트레이 키즈의 '오디너리'(ODDINARY)가 20만4천장이 판매되며 5위에 올랐고, 트와이스의 '비트윈 원앤투'(BETWEEN 1&2)가 19만9천장 판매돼 6위를 차지했다.

스트레이 키즈의 '맥시던트'(MAXIDENT)가 7위, 엔하이픈의 '매니페스토: 데이 1'(MANIFESTO: DAY 1)이 8위, NCT 127의 '질주'가 같은 차트 10위에 올랐다.

이 차트 1위는 테일러 스위프트의 '미드나잇츠'(Midnights)가 차지했다. '미드나잇츠'는 64만장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됐다.

빌보드는 차트와 함께 "K팝 음반들은 CD 포맷 판매량이 많다"며 "많은 K팝 음반들이 굿즈 상품들과 함께 정교하게 포장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공개된 보고서에는 지난해 미국 내 실물 음반 판매량과 디지털 판매량을 종합한 차트도 공개됐다.

'프루프'는 이 차트에서 42만2천장의 판매고를 올려 3위를 기록했다. '미니소드 2 : 서스데이스 차일드'는 22만9천장으로 전체 10위에 올랐다.

<연합뉴스>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빅히트뮤직 제공]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빅히트뮤직 제공]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