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GA 학생 수 4만명 넘어…역대 최고

December 03 , 2021 12:20 PM
교육 UGA 대학생 수 등록 대학원생 졸업률

학부생 3만명 넘어, 대학원생 6% 증가

졸업률도 증가… 88% 6년 이내 졸업

 

조지아대학교(UGA)가 2021년 가을학기에 4만118명의 학생이 등록해 역대 최고 규모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해에 비해 2.5% 증가한 것으로 대학원생 수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UGA의 전체 학생 수가 4만명을 넘어선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10년 전 3만4,816명이던 학생 수는 이후 꾸준히 증가해왔다. 

대학의 학부생 수는 2021년 가을학기에 처음으로 3만명을 넘어섰다. 

지난 8월, 1학년 신입생이 5,800명 이상 입학했으며, 대학원생과 편입생 등 1만명 이상의 신입생이 UGA에서 공부를 시작했다. 

다양한 인종 배경의 학생들이 더 많은 수가 지난 가을학기에 등록했다. 소수 인종/민족 학생이 31%를 차지했으며, 이는 2011년 22%에서 많이 증가한 수치다.

제레 W. 모어헤드 총장은 “UGA의 기록적인 등록률과 졸업률 증가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학생들이 조지아주와 이 나라의 미래 지도자가 되는데 필요한 교육과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UGA는 학부생, 편입생, 대학원생 등 전반에서 고른 증가를 보이고 있다. 작년에 비해 편입생이 10% 증가했다. 대학은 최근 ‘편입 패스웨이 프로그램’을 시작해 선별대기명단에 있는 학생들에게 1학기 더 빨리 입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가을학기에 대학원생은 6% 증가해 총 9천952명을 기록했다. 수의과 대학, 공중보건 대학, 가족소비자 대학, 농업 및 환경 대학 프로그램의 대학원생 수가 증가했다.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국제대학원 학생 수도 작년에 비해 10.5% 증가했다.   

UGA의 대학 졸업률도 향상되고 있다.  6년 이내 졸업률이 88%로 증가해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4년 이내 졸업률은 72%로 10년 전의 63%보다 크게 증가했다. 

대학측은 지난 몇 해 동안 진행한 새로운 프로그램들이 대학 입학생 증가와 졸업률 향상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대학은 교수 채용 확대로 학생 대 교수 비율을 낮추고 소규모 수업을 진행했으며 학업상담프로그램을 개선했으며 학생 튜터링, 멘토십 등을 진행해 학생들을 지원했다. 

학비부담을 줄이기 위해서 생활지원 재정보조(need-based) 장학금을 확대했다. 조지아 커미트먼트 스칼라쉽(GCC)를 만들어 640명의 학생들에게 9,500만달러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대학의 학생재정지원부에 따르면 학부학생 2만9243명이 연방, 주, 기관 등을 통해 3억8,290만달러의 장학금을 지원받았다. 박선욱기자  

 

UGA 대학생 4만명 넘어…역대 최고
UGA 대학생 4만명 넘어…역대 최고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