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해군, 백신 접종 거부자 강제전역 조처 지침 공개

October 16 , 2021 11:02 PM
사회 해군 백신접종거부자 강제전역

미국 해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장병을 퇴출하기로 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해군은 14일 의무 접종 마감 시한인 11월 28일까지 면역 확보에 필요한 백신 접종 절차를 끝내지 못할 경우 강제 전역시키겠다는 지침을 공개했다.

 

이들의 경우 전역자에 대한 일부 혜택을 잃을 수 있고, 어떤 경우에는 훈련이나 교육비를 반환해야 할 수도 있다.

 

다만 의료적, 종교적 사유가 있으면 이 지침의 적용에서 면제된다.

 

국방부는 지난 8월 미군의 백신 의무화 방침을 발표했다. 당시 국방부는 접종 거부자에게 불이익을 경고했지만 구체적인 제약 조처를 발표한 것은 이번 해군이 처음이다.

 

AFP통신은 “백신 거부 군인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날지에 관해 국방부가 가장 분명한 신호를 준 것”이라고 평가했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