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예방위 법집행 기관에 위생용품 기부

August 05 , 2022 5:09 PM
사회 한임범죄예방위 손세정제 마스크 기부

조지아 한인 범죄예방위원회는 손 세정제와 마스크를 조지아수사국(GBI), 캅, 디캡, 풀턴카운티 셰리프국, 그리고 도라빌, 노크로스, 귀넷 경찰국에 7월11일, 12일, 8월3일 등 총 100 박스를 기부했다.  모든 기관들은 범죄예방위가 적절한 시기에 부족한 물품을 기부한 데 대해 깊은 감사의 표시를 했다. 이번 기부는 U.ME/True Life Massage Chair- 앤드류 박 대표, 뷰티 마스터-박형권 대표, 채플 뷰티-박남권 대표, 앤지 뷰티-김영수 대표 등의 물품 후원으로 이뤄졌다. 사진은 조지아수사국에 물품을 기증하는 김영수 대표, 박남권 대표, GBI 관계자, 이초원 이사, 박형권 대표.(왼쪽부터) 박요셉 기자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