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뷰티업계의 메카로 자리잡겠다"

March 27 , 2023 3:36 PM
경제 제15회 뷰티트레이드쇼 이강하

제15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 개최

 

조지아애틀랜타뷰티협회(회장 이강하)가 ’15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를 26일 둘루스 개스사우스 컨벤션센터에서 개최했다.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는 지난해까지 캅 갤러리아센터에서 잰행됐으나 올해부터 개스사우스 컨벤션센터로 옮겨 전국 규모의 대형 트레이드 쇼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오전 8시 30분에 열린 오프닝 컷테이프 행사에는 이강하 회장을 필두로 김수연 주애틀랜타총영사관 영사, 이홍기 애틀랜타 한인회장과 이경성 이사장, 김형률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 회장, 김백규 한인식품협회 회장, 썬박 애틀랜타조지아 한인상공회의 회장, 박형권, 박남권 조지아애틀랜타뷰티협회 자문위원, 이경철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정무수석부회장, 손영표 전 조지아애틀랜타뷰티협회 회장 등의 애틀랜타 지역 인사들과 김종대 멤피스 뷰티회장 등이 참여했다.

이번 조지아 트레이드쇼는 헤어, 네일, 쥬얼리, 케미컬, 코스메틱, 잡화 등 지난해보다 60여개 부스가 늘어난 90개 업체 262개의 부스가 마련됐다. 또한 뷰티 관련 업체 이외에 골프업체인 PXG, 혼마, 젝시오의 스크린 골프가 들어오며 한국에서 6개의 벤더 업체가 참여 하고 그 이외에 다양한 벤더수의 증가로 참여 인원 및 바이어의 수도 예년보다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강하 회장은 ”조지아를 비롯해 동남부 6개주를 포괄하는 협회장들이 모여 협회의 회원들을 통합시키고 쇼를 통해서 많은 혜택을 회원들이 받을 수 있게 하는 것이 이번 트레이드쇼의 목표”라면서 “조지아를 미국 뷰티산업의 메카로 여길 수 있도록 가장 큰 뷰티 트레이드쇼로 계속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내년에 지니 뷰티서플라이와 공동으로 트레이드쇼를 개최하는 만큼 500개 이상의 부스가 마련되는 엑스포 수준이 될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트레이드쇼 행사장에는 혼마4스타 골프채, 장수옥돌침대, 한국산 마사지체어 등 약 10만불 상당의 각종 경품이벤트도 마련됐으며, 27일에는 샤또 알렌 골프장에서 무료 친선골프 행사가 진행됐다. 박요셉 기자

26일 둘루스 개스사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5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 개막식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오프팅 컷 테이프를 하고 있다.
26일 둘루스 개스사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5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 개막식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오프팅 컷 테이프를 하고 있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둘루스 총기점, 자진 폐업

어린이들 죽음에 책임감 느껴   둘루스에 '조지아 볼리스틱스' 총기 상점을 운영하고 있
사회 2023-0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