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개막식 공연하는 BTS 정국, 벤투호 훈련장 찾아 응원

November 20 , 2022 9:57 AM
연예·스포츠 BTS 정국 벤투호 훈련장 찾아 응원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19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 축구 대표팀 훈련장인 알에글라 훈련장을 찾아 손흥민 등 선수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1.20 [대한축구협회 제공. ]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19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 축구 대표팀 훈련장인 알에글라 훈련장을 찾아 손흥민 등 선수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1.20 [대한축구협회 제공. ]

2022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서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한국 대표팀 훈련장을 찾아 응원에 나섰다.

20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정국은 전날 한국 대표팀이 담금질하는 카타르 도하의 알에글라 훈련장을 방문했다.

대표팀 훈련 전 훈련장을 찾은 정국은 가벼운 인사와 응원의 말을 전하고 단체 사진 촬영도 했다고 축구협회는 전했다.

 

협회가 공개한 사진과 영상을 보면 정국은 파울루 벤투 감독을 비롯한 코치진, 선수들과 반갑게 악수하며 인사하고, 라커룸에선 '캡틴' 손흥민(토트넘)과 함께 대표팀의 붉은 유니폼을 든 채 밝은 표정으로 선수들과 단체 사진을 찍었다.

정국은 영상 메시지에서 "안 다치셨으면 좋겠고, 저희 모든 멤버와 국민들이 다 응원하고 있으니까 힘내셔서 좋은 결과를 얻으셨으면 좋겠다"며 "저도 내일 무대 앞두고 있는데 공연하면서도 선수분들을 생각하며 열심히 하겠다"고 응원했다.

 

그는 대표팀 유니폼을 들어 보이면서 "받았다"고 자랑하며 미소를 짓기도 했다.

정국은 20일 오후 11시 40분(한국시간)부터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선다.

정국은 카타르 가수 파하드 알쿠바이시와 함께 대회 공식 사운드트랙인 '드리머스'(Dreamers)를 부를 예정이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4일 우루과이와의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