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의 여권신장원동력인 엘리자베드 캐디 스탠턴은 열렬한 노예제도 폐지운동자인 루크레시아 모트가 자신의 동지임을 알았는데, 이는 이들 두 여인이 1840년 런던에서 열린 반노예제도대회에서 서로 만났을 때의 일이었다. 대회가 개막되자 이들 두 여인에게는, 이 대회에서 여성 대의원들이 환영받지 못한다는 것이 분명했다. 

발언은 물론 대회장에 참석하는 것조차 금지되자 캐디 스탠턴과 모트는 다른 여성 대의원들을 데리고 대회장에서 퇴장함으로써 이에 항의했다. 이때 캐디 스탠턴은 모트에게 여성의 사회적, 공민적 및 종교적 권리를 다루게 될 여권신장대회의 개최를 제안했다. 이 대회는 8년동안 열리지 못하고 있었는데, 이들 두 여인이 조직한 첫 여권신장대회가 마침내 1848년 뉴욕주의 세니카 폴에서 개최되었다. 

이 모임에서 캐디 스탠턴은 독립선언문 형식을 본딴 '소감 선언문'(Declaration of Sentiments)을 발표하고, 여성에 대한 남성의 압박에 항의하는 18개의 불만 사항을 열거했다. 이들 불만사항 중에는 기혼 여성이 학대를 일삼는 남편을떠나거나 남편과 이혼할 경우 자녀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권리도 없다는 사항도 있었다. 만약 여성에게 이혼이 허락되는 경우에는 이혼녀가 저술이나 교직을 택하지 않는 한 그녀에게는 전문적인 生計 수단이 없었다.

여성은 법정에서 남편에게 불리하게 증언하는 것이 인정되지 않았다. 공장에서 일하는 기혼 여성들은 번 돈을 간직할 권리가 없었고, 그 돈을 남편에게 넘겨주어야만 했다. 여성이 결혼하면 미혼 때에 갖고 있었던 재산은 모두 자동적으로 남편의 재산의 일부가 되었다. 재산을 소유하는 독신여성들에 대해서는 그들에게 세금을 부과하는 입법자들을 선출하는 권리는 부여하지 않으면서 세금이 부과되었는데 이는 바로 아메리카 식민지들이 영국으로부터 떨어져나온 바로 그 이유들 중의 하나였다. 

대회 참석자들은 여성의 참정권을 제외하고는 결의안들을 만장 일치로 통과시켰다. 흑인인 노예제도 금지운동자 프레드릭 더글러스가 여성의 투표권에 찬성하는 정열적인 대다수가 여성의 투표권 행사를 추진하는 사상을 받아들이지 못햇다. 

세니카 폴에서 열린 이 대회를 통해, 캐디 스탠턴은 웅변적인 문필가로서 또 여권의 대변자로서 전국에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몇 년이 지난 후, 그녀는 투표권없이는 여성은 남성과 동등하게 되는 목표를 결코 달성할 수 없으리라는 것을 자신이 일찍부터 깨달았었노라고 말했다. 

노예제도 금지운동자인 개혁가 윌리엄 로이드 개리슨을 자신의 여권신장운동에서의 모델로 삼은 그녀는 이 운동의 그 어떤 노력에서도 성공의 열쇠는 정당 활동이 아니라 여론을 변화시키는 데에 있다고 생각했다. 여성들로 하여금 그들에게 괴로움을 안겨주는 불의에 대해 각성하게 함으로써, 세니카 폴에서 열린 여권신장대회는 장래의 변화를 위한 촉매가 되었다. 이로써, 다른 여권신장대회들도 열렸고, 다른 여성들도 여성의 정치적 및 사회적 평등을 위한 운동의 최전선에 나서게 되었다. 1812년의 영미전쟁은 어떤 의미에서는 제2의 독립전쟁이었다. 그 이전까지만 해도 미국은 국제사회에서 동등한 대우를 받지 못했기 때문이다. 

이 전쟁이 끝난 후, 젊은 이 공화국이 독립전쟁 이래 당면했던 심각한 난관이 대부분 사라졌다. 헌법 아래 국가적 단결이 이룩됨으로써 자유와 질서의 균형이 잡혔다. 국가의채무도 얼마 남지 않았고, 대륙이 개척을 기다리고 있는 가운데, 평화와 번영, 그리고 사회 발전의 전망이 나라 앞에 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