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이 제공하는 기내 와인이 세계 항공사 와인 경연대회에서 1위에 올랐다.

대한항공은 지난 19일 런던에서 열린 세계적인 권위의 항공사 와인 경연대회 ‘천상의 와인 2017’(2017 Cellars in the Sky Award) 시상식에서 비즈니스 클래스 레드 와인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20일 밝혔다.

대한항공이 출품한 와인은 퍼스트 클래스 레드 와인 부문에서도 3위에 올랐다. 대한항공은 비즈니스 클래스 레드 와인 부문에 출품한 ‘하셀그로브 켓킨 시라즈’(Haselgrove Catkin Shiraz 2014)로 금메달을 받았고, 비즈니스 클래스 레드 와인 부문은 ‘샤토 드 테르트르’(Chateau Du Tertre 2007)로 동메달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