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의 날’ 기념 ‘재외동포 차세대 온라인캠프’가 열린다.

한국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는 LA총영사관과 함께 오는 24일 재외동포 차세대 온라인캠프’를 개최한다.

지난 2000년 민간단체 ‘독도수호대’는 매년 10월25일을 독도의 날로 지정해 다양한 민간 주도 행사들이 진행되고 있으며 전 세계 한글학교에서도 이 시기를 맞추어 독도에 관한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온라인캠프는 한국 독도의 날에 맞추어 24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줌 화상회의로 열리며 한인 중?고등학생이면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다.

온라인 캠프는 △ 미국교과서에서 나온 한국 관련 내용을 조사하는 수업 전 활동과 △ 미주 한인 청소년들에게 전하는 독도와 21세기 독립운동가 이야기’라는 주제의 강의에 이어 △ 참가 학생 모두가 참여하는 온라인 선포식 순서로 진행되된다.

번 캠프 교육을 마친 후 반크가 부여하는 최종 미션까지 마친 학생들은 심사를 통해 한국홍보대사로 임명됩니다.

신청은 오는 22일 마감된다, 누구나 이메일(murrietakoreanschool@gmail.com)로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