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P·ABC 조사
“더 큰 전쟁 발발 위험”


미국인 3명 중 2명은 북한에 대한 미국의 선제타격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워싱턴포스트(WP)와 ABC뉴스가 지난 18∼21일 미국 성인 1,0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3.5%포인트) 결과로 ‘북한이 먼저 공격했을 때만 미국이 공격해야 한다’는 응답은 67%에 달한 반면 ‘미국이 먼저 북한에 군사공격을 가해야 한다’는 응답은 23%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미국이 대북 선제타격을 할 경우 동아시아에서 더 큰 전쟁이 발생할 위험이 있다고 우려하는 응답이 82%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북핵 포기를 위한 방안으로 북한 군사시설에 대한 폭격 방안은 반대가 54%에 달했고 찬성은 39%에 그쳤다.                         <조진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