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넷카운티 변호사협회(GCBA) 최초 한인 2세 회장 도널드 리 변호사가 첫 공식적인 행보로 취임식 및 오찬행사를 '1818클럽'에서 16일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지역 공직자 및 법조인들과 조지아한인변호사협회(KABAGA), 조지아아시안변호사협회(GAPABA) 등의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도널드 리 협회장은 이날 "귀넷의 여러 훌륭한 법조인 분들을 대표하는 GCBA의 회장을 맡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협회 활동을 더욱 발전시키고, 젊은 변호사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장려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사를 건넸다.

이 회장은 다민족 변호사 네트워킹 행사, 법조인과 주정부 의원들의 만남 등 여러 행사를 기획하고 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박병진 조지아 북부 연방 검찰청 검사장이 주 연설자로 나서 연방검찰에 대해 상세히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인락 기자 


IMG_8809.JPG
도널드 리 귀넷변호사협회 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