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jpg


노숙자 선교단체 미션 아가페(대표 제임스 송 목사)가 11일 애틀랜타 한인회를 방문회 한인회비 500달러를 전달했다. 미선 아가페는 매년 한인회비 명목으로 한인회에 후원금을 전달해 오고 있다.  제임스 송(오른쪽 두번째) 목사가 김일홍(왼쪽 두번째) 한인회장에게 한인회비를 건네고 있다. <사진=애틀랜타 한인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