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오전 10시 한인회관

한국전 휴전 68주년 맞아

 

한미우호협회(회장 박선근, 이사장 프랭크 블레이크)는 한국전 휴전 68주년을 맞는 오는 27일 오전 10시 노크로스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한국전 기념식 및 희생자에 대한 헌화식을 개최한다.

기념식에서는 한국과 한국인을 지키기 위해 한국전에 참전했다 희생된 740명의 조지아 출신 미군들을 추모하고 생존 참전용사들에게 감사를 표할 예정이다. 

1992년부터 매년 계속된 한미우호협회의 한국전 기념식에서는 자원봉사자들이 음악을 연주하고 생존 참전용사들에게 꽃과 선물이 증정될 예정이다. 또한 주방위군 기수단이 한미 양국의 국기를 들고 입장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박윤주 신임 애틀랜타총영사, 한국전 참전용사회 레이 데이비스 지부와 게인스빌 지부, 래리 엘리스 퇴역 4성장군, 존 카든 조지아주 방위군 사령관, 샘 올렌스 전 조지아주 검찰총장, 김윤철 애틀랜타 한인회장, 한인 국제결혼여성회, 한미우호협회 등이 참석해 헌화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 사회는 조지아 연방7지구 공화당 후보였던 리치 맥코믹 박사가 진행하며, 은종국 전 한인회장이 제공하는 프랑스 식당 쁘띠뜨 비올렛이 만든 캐더링 중식이 제공된다. 동남부 한인외식업협회 이근수 명예회장과 앤디 김 회장이 커피 및 도넛 간식을 제공한다. 

참석자는 이메일 PresidentialOfficePark@gmail.com 혹은 전화 770-458-7000로 담당자 샤론 우드선에게 사전 예약해야 한다. 박요셉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