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이하 낙스) 임원진(총회장 김선미)과 14개 지역협의회 회장단은 지난 8~9일 팬데믹으로 인해 온라인(Webinar)으로 연석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올해의 남은 낙스 사업 방향을 의논하며, 오는 7월 15~17일 필라델피아에서 개최되는 ‘창립 40주년 기념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를 준비하기 위한 모임이었다.

올해 학술대회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끄는 한국어 교육’이라는 주제 아래 40년 역사를 가진 낙스의 발전을 위해 미국 내는 물론 한국의 한국어 및 한국문화 교육 관련 기관과도 연계하여 이뤄지는 큰 행사다.

한국학교 교사들이 새로운 시대에 앞서가는 한국어 및 한국문화의 전문적인 지식을 갖추고,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 교육 전문가로 거듭나는 학술대회가 되도록 계획하고 있다.

첫날 김선미 총회장은 “한국학교의 역할에 대한 논의는 미래 한국학교 발전의 새로운 도약의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했고, 한상신 주미대사관 교육관은 “코비드로 인한 어려운 상황 가운데도 낙스와 교사들의 온라인 수업 대처 능력은 그 동안 노력의 진가를 발휘하는 감동의 순간이었다”고 전했다. 

둘째 날에는 이사회 및 20대 집행부의 사업 보고 및 14개 지역협의회의 사업 발표와 토론이 있었다. 또한, 이번 학술대회가 온라인 행사로 진행될 경우를 대비해 지역협의회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한편,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낙스 창립 40주년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는 2021년 7월 15~17일에 필라델피아에서 대면과 비대면(온라인) 행사로 개최될 예정이다. 박선욱기자

지난 8일 낙스(회장 김선미)의 온라인 연석회의에 임원진과 지역 회장단이 참여하였다.
지난 8일 낙스(회장 김선미)의 온라인 연석회의에 임원진과 지역 회장단이 참여하였다.
창립 40주년 기념 학술대회 포스터
창립 40주년 기념 학술대회 포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