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 텍사스주 알라모의 미국-멕시코 국경장벽 부근에서 연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