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과 워싱턴 DC 등 50개 주 전역 곳곳에서 17일 수천 명의 여성들이 오는 11월3일 대선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투표로 심판하자고 촉구하는 행진을 벌였다. 이날 행진은 대선을 앞두고 여성들의 투표를 촉구하는 한편, 고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연방대법관을 추모하면서 에이미 코니 배럿 연방대법관 지명에 항의하기 위해서다. 이날 여성 시위자들이 맨하탄 뉴욕증권거래소 인근 행진에 참가하고 있다. <로이터>

이날 여성 시위자들이 맨하탄 뉴욕증권거래소 인근 행진에 참가하고 있다.
이날 여성 시위자들이 맨하탄 뉴욕증권거래소 인근 행진에 참가하고 있다.

 

이날 워싱턴 DC 도로를 시위대가 가득 메우고 있다.
이날 워싱턴 DC 도로를 시위대가 가득 메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