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수술 한때 은퇴설
내달 PGA 투어 복귀


허리수술로 올 시즌 전혀 경기에 나서지 못했던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41·사진)가 마침내 돌아온다.
골프닷컴 등에 따르면 우즈는 7일 자신의 웹사이트인 ‘타이거 우즈닷컴’을 통해 복귀 일정을 발표했다.
2014년 한 차례, 2015년 두 차례나 허리수술을 한 뒤 2015~ 2016 PGA 투어 대회 불참을 결정해 은퇴설에 휩싸이기도 한 우즈의 전격적인 복귀다.
우즈는 우선 10월13일부터 북가주 나파의 실버라도 골프장에서 열리는 2016~17 시즌 PGA 투어 개막전인 ‘세이프웨이 오픈’에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11월3일부터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리는 유럽 골프투어 터키항공 오픈, 그리고 12월1일부터 바하마에서 타이거 우즈 재단 주최로 열리는 히어로 월드 챌린지 대회에 참가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우즈.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