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자 길게 누운


코스모스 피고 지는


구. 시 월 지나가는


세월이 여무는 언덕


 


칠보 단장 어우러진


만추의 숲 어데선가


 


울어 대는 귀뚜라미


아리아리 가슴 삭여


 


너랑 나랑 다 버리고


어데론가 가고 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