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크, 유튜브 홍보영상 제작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는 '미국의 전쟁영웅 16인'에 선정된 한인 김영옥(1919∼2005년) 대령의 일대기가 미국 교과서에 실릴 수 있도록 그를 소개하는 영상을 제작해 25일 유튜브(www.prkorea.com/hero)에 올렸다.
9분 24초 분량의 '한인 동포의 꿈-김영옥 대령 이야기'라는 제목의 영상은 '김영옥! 이 사람에 대해 들어본 적 있나요?'라는 질문으로 시작한다. 이어 그는 독립운동가 김순권(1886∼1941년)의 아들이며, 미국 LA에는 그의 이름을 딴 '김영옥 중학교'가 있다고 소개한다. 
김 대령은  2차 세계대전에 참전해 혁혁한 공을 세우고 예편했다가 한국전쟁이 터지자 재입대했다. 제7보병사단 31보병연대 정보참모를 거쳐 소령으로 진급, 미국 역사상 최초로 아시아계 전투대대장을 맡았다.
전쟁에서 혁혁한 공을 세운 김 대령은 미국 정부로부터 최고 무공훈장인 특별무공훈장, 은성무공훈장, 동성무공훈장을 받았다. 또 2003년에는 프랑스 레지옹 도뇌르 무공훈장, 2005년에는 한국의 태극무공훈장을 각각 수훈했다.
반크는 이 영상을 우선 재미동포와 한글학교 교사 등에 알리고, 앞으로 영어 자막을 입힌 동영상을 제작해 미국의 청소년, 미국의 교사들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동시에 초·중·고교 교사 협회 사이트와 미국 교육청 등에도 올려놓을 계획이다.


AKR20170925050100371_01_i.jpg
반크가 제작한 김영옥 대령 홍보 영상 일부.<유튜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