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전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거나 소비량이 평소보다 증가했다면, 사용하는 신용카드의 한도 인상이 상당한 재정적 도움을 줄 수 있다.

그러나 카드사에 신용한도 인상을 요청하기 전 현재 본인의 신용등급에 더 높은 신용한도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한도 증가가 재정 상황에 도움이 될지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봐야 한다.

CNBC는 최근 미국 내 신용카드 사용자가 증가함에 따라 신용한도 인상을 요청하는 방법과 한도 인상이 신용 점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소개했다. 신용카드 신청자가 카드 발급을 승인받았다면, 카드사는 보통 몇백 달러서부터 몇만 달러에 이르기까지 개인에 따라 각기 다른 신용한도를 제공한다. 일반적으로 발급자의 과거 신용카드 소지 기간이 길수록 신용한도는 높아지며, 카드사의 재량에 따라 신용 한도가 자동으로 높아지기도 한다.

그러나 금융 전문가들은 “과소비를 하지 않을 자신이 있을 때만 신용한도 인상을 요구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카드사들은 일반적으로 신규 발급 기간에는 일정 기간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지만, 혜택 기간이 끝난 후에는 높은 이자율이 부과되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CNBC 보도에 따르면 신용한도 인상을 요구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시기는 ‘신용 등급이 높을 때’라는 설명이다. 만일 신용 점수가 우량등급(670~739점)에서 최우량 등급(740점 이상) 사이라면, 이는 책임감 있게 신용을 관리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따라서 좋은 신용등급을 보유하고 있을수록 카드사가 신용한도 증가 요청을 승인할 확률도 높아진다.

급여가 인상됐다면, 이 또한 신용한도를 높이기에 적절한 시기다. 자신의 신용카드 계좌에 기재된 소득이 업데이트됐다면, 따로 요청하지 않아도 카드사가 자동으로 신용 한도를 올려주기도 한다. 이 외에도 결혼이나 주택 구매, 가정을 꾸리는 것 등 주요한 이벤트로 자신의 소비습관이 바뀌었을 때도 신용한도를 높이기에 좋은 시기라는 설명이다.

반대로 신용 등급이 낮거나 (580점 이하) 수입이 줄었다면, 신용한도 증가를 요청하지 않는 것을 추천한다. 신용한도가 올라갈 가능성도 희박할뿐더러, 오히려 한도가 더욱 떨어질 수 있다. 또한 금융전문가들은 “만약 대출이나 카드빚이 있다면 한도 증가를 요청하는 것보다 빚부터 갚는 것이 우선”이라고 조언한다.

이 외에도 카드를 발급받은 지 얼마 안 됐거나 이미 신용한도 인상을 여러 번 요청했다면, 이 또한 한도 증가 요청을 하기에 부적절하다. 이럴 경우에는 최소 3~6개월 후에 요청하는 것이 권고된다.

한편 신용한도 인상을 요청하는 방법으로는 보통 전화나 온라인으로 요청하는 방법이 일반적이다. 온라인 요청을 원한다면 현재 사용하고 있는 카드사 웹 사이트를 통해 쉽고 간편하게 신청 할 수 있다. 전화로 요청한다면 카드사와 직접적으로 상담이 가능해 카드사를 설득하기에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이 외에도 아무런 요청을 하지 않더라도 카드사에서 자동으로 한도를 인상해 줄 수도 있다. 신용 기록/등급이 좋다면 매년 한도가 자동으로 증가할 수 있으며, 소득 인상 또한 자동으로 신용한도가 오를 수 있는 방법의 하나다.

<장희래 기자>

 

신용카드 한도 인상은 소비자에게 양날의 칼일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신용 점수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AP]
신용카드 한도 인상은 소비자에게 양날의 칼일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신용 점수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