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고급 빌트인 주방가전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참가

 서랍형 냉장고 등 호평

 

 

 

LG전자는 고급 빌트인 주방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미국 주방욕실협회(NKBA)로부터 ’2020 회장상‘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21일부터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0‘에 참가해 ’요리에 충실하다‘(True to Food)를 주제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선보였다.

KBIS 주관사인 미국주방욕실협회는 2009년부터 매년 제품 경쟁력 등을 평가해 회장상을 수여하고 있다. 

 

협회는 “LG전자가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브랜드를 키우면서 가전·건축업계의 젊은 전문가들을 육성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또한 북가주 나파밸리에 있는 LG전자 시그니터 키친 스위트룸 전시매장(쇼룸)인 EDC(Experience and Design Center)가 ’2020 혁신 쇼룸상‘ 대형 쇼룸 부문에 선정됐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처음 공개한 언더카운터 서랍형 냉장고와 와인셀러를 비롯한 여러 제품들이 미국 유력 매체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고 밝혔다.

미국 인테리어 전문지 하우스뷰티풀은 언더카운터 서랍형 냉장고를 이번 전시회의 최고 제품(Best of KBIS 2020)으로 선정했다. 기술·디자인 전문 매체 커넥티드디자인은 최고의 제품(Connected Design 2020 Impact Award)으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48인치 프로레인지와 칼럼형 와인셀러를 꼽았다.

 

 

 LG전자의 고급 빌트인 주방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0’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LG전자의 고급 빌트인 주방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0’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