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은 누구나 행복한 삶을 추구하는 순수한 열망이 있습니다.  

“세상 사람들은 모두가 행복을 찾으려고 애쓰고 있습니다.” “달라이 라마”의 말입니다. 

행복한 가정, 행복한 인간관계, 자아실현을 위한 가치추구를 통해 누구나 영원한 행복을 꿈꿉니다. 돈과 성공, 명예. 사회적인 지위. 성취감으로 인해 주위로부터 인정받는 기쁨. 안락한 생활이 삶의 행복을 약속 하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이러한 외적인 행복의 조건에도 불구하고 우리 삶속에서 근심, 걱정 염려. 두려움이 전적으로 사라지는 것은 아닐 줄 압니다. 참된 행복이란 결코 소유에만 있지 않으며 물질적인 소유가 전적으로 행복을 보장해 주지 않는다는 사실입니다.  행복은 정신적, 마음의 문제이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자기가 결심하는 만큼 행복해질 수 있다.” “링컨” 대통령의 말입니다.

예술(문학)가는 미를 추구하며 창조(작)하는 기쁨으로 행복하며 학자는 진리를 탐구하는 희열로, 과학자나, 발명가는 연구, 실험정신을 통해, 기업가는 부의 가치를 실현하는 정신으로, 성직자와 의사는 자기희생과 헌신으로 인간 영혼을 돌보며 사랑을 실천할 때 행복을 느낍니다. 정치(법률)가는 사회를 위해 자유, 정의, 평등사상과 법정신의 이념을 구현하며 봉사하는 과정을 통해 행복 할 수 있습니다. 언론인과 교사는 삶의 진실을 알리며 가르치는 기쁨을 사명감으로 여길 때 행복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삶의 중심에 어떤 가치관이 자리하고 있는가. 어떤 가치를 추구 하느냐에 따라서 행복한 삶의 내용이 달라집니다.  

행복의 진정한 의미는 정신과 마음의 만족감에 있습니다. 자기 삶에 만족하는 사람은 일상적인 소소한 즐거움 속에서도 가슴 벅찬 감동과 행복한 감정에 도취하게 됩니다. 

<멋진 당신에게>의 “일본”작가이며 수필가인 “오하시 시츠코”는 독자를 상대로 행복의 전령사처럼 드맑고 아름다운 글을 쓰고 있습니다. 여성 특유의 사물에 대한 섬세하고 따뜻한 애정과 긍정을 바탕으로 일상 속에서 작은 행복 찾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날마다 우리가 보고 듣고 겪는 작은 일들 속에서 감동과 경이를 찾아낼 수 있다면 인생은 행복한 것이라고” “오하시 시츠코”는 말합니다. 

“행복이라는 것은 저쪽에서 문을 열고 성큼 찾아오는 것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 사이에 오가는 따뜻한 말 한마디, 편지 한 장, 전화 한 통화, 차 한 잔, 한밤중에 읽는 한 줄의 글, 정성스런 요리, 그리고 산뜻하고 말쑥한 옷차림 속에 있다”고 말합니다.  

자신이 추구하는 것들을 여유 있게 즐기는 멋이 행복해지는 비결이 아니겠는가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인생을 소중하게 살아가는 방법을 아는 사람은 행복합니다. 

신선한 커피 향기를 음미하는 멋, 아름다운 음악에 마음이 순화되며 환희가 살아나는 풍요로운 시간이 행복한 삶을 위한 역동적인 힘이 됩니다.

아름다운 대자연을 바라보며 얼굴을 스치는 한줄기 부드러운 바람에도 감사와 희열이 넘치고, 경건한 신앙의 기도로 깊은 영혼의 평온함과 그윽한 내면을 지니는 청정심이 행복의 의미를 발견하는 참된 기쁨일 것입니다.

어려움과 고통 가운데서도 영혼의 기쁨이 흘러 넘쳐 삶의 내용이 풍성해지는 진솔한 삶을 사는 것이 행복한 삶에 이르는 길이 될 것입니다. 

부유하게 사는 사람이 무척 행복해 보이지만 불행한 사람이 있고, 겉으로는 불행해 보이지만 현실적으로 가난한 여건 속에서도 내면의 기쁨으로 행복을 누리는 사람이 있습니다. 

진정한 행복감은 고통 가운데서도 고결한 삶의 아름다움을 발견할 때 느낄 수 있는 것이 아니겠는가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인생의 많은 고난과 아픔을 겪었던 사람이 누릴 수 있는 행복의 비결은 자신의 모든 상황을 감사함으로 받아들일 때만이 가능한 것입니다.

사람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영원한 행복을 추구하고자 하는 강렬한 소망이 있습니다. “사람은 사랑하는 그 사실 속에서 행복을 느끼기 때문에 사랑하는 것이다.” “파스칼”의 말입니다. “모찰트” 음악(오페라)에서 생기발랄하고 싱그러운 사랑의 감정을 노래하는 행복의 절정은 바로 우리의 행복한 모습이기도 합니다. “사랑하는 것은 사랑 받느니보다 행복하나니라” 청마 “유치환” 시인의 행복한 마음으로 가득 차 있는 시 구절을 떠 올리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