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1주년 기념식

나비공원 일반공개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 1주년 기념식이 오는 28일 오전 11시 브룩헤이븐시 블렉번 메인공원에서 개최된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소녀상 주변에 조성된 나비공원이 첫 선을 보이게 된다. 나비공원 조성사업은 추진 과정에서 규모가 확장돼 건설이 지연되다가 19일 모든 공사를 마무리했다. 나비공원 시공은 한인업체 아르콘건설이 맡았다.

28일 오전 11시에 시작되는 기념식은 나비공원 완공 축하 리본커팅에 이어 주류 및 한인사회 인사들의 축하 메시지가 전달될 예정이다. 또한 가수이자 셰프인 이지연씨와 아틀란타한인교회 어린이성가대의 축하공연도 펼쳐진다.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 김백규 위원장은 "평화의 소녀상 주변에 아름다운 나비공원 조성을 마무리했다" "1주년 기념식에 많이들 참석해 일본의 만행을 기억하고 평화를 다짐하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애틀랜타 한인사회의 기금 모금을 통해 브룩헤이븐시 블랙번 파크II에 지난해 6 30일 건립된 소녀상은 같은해 9 19일 현재의 블렉번 메인 공원으로 이전됐으며, 이번 나비공원 조성으로 1단계 사업은 모두 마무리된다.   조셉 박 기자


소녀상 나비공원.jpg

소녀상 나비공언2.jpg
룩헤이븐 블랙번 공원에 조성된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과  나비공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