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애틀랜타 전역에 강한 바람을 동반한 폭풍우가 예고됐다. 

국립기상청은 "14일 오후 늦게부터 메트로 애틀랜타 일원에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14일 비올 확률은 30%, 일요일인 15일에는 100%다. 이번 비는 강한 바람과 함께 우박 그리고 토네이도도 동반할 것으로 예보돼 피해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특히 15일 오전에는 강한 폭풍우가 메트로 애틀랜타 전역을 강타할 것"으로 내다 봤다. 

강우량은 0.5인치 정도 그리고 일부 지역에서는 1인치 정도를 기록하겠다.  

한편 극성을 부리던 꽃가루는 다소 누그러졌다. 꽃가루 지수는 13일 4,208을 기록해 전날 5,354보다 낮아졌다. 주말 비 소식으로 꽃가루 지수는 더욱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우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