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포드Hwy·데이븐포트Rd. 인근

상가도...다운타운과 도보로 연결


둘루스 한인타운 한복판에 타운홈과 소매상가가 함께 들어서는 복합단지가 개발된다.

둘루스 시의회는 20일 뷰포드 하이웨이와 데이븐포트 로드 교차로 인근 토지용도변경안은 찬성 4 반대 1로 최종 승인했다.

이로써 10.19에이커 규모의 이 지역에는 79세대의 타운홈과 소매상가가 들어 서게 된다.

타운홈 중 46세대는 입구가 뒤에 있는 도시형 스타일로, 나머지 33세대는 입구가 앞에 있는 스타일로 추진된다.  에이커당 평균 8.9세대로 개발되는 이번 타운홈 단지는 주거면적은 가구당 최소 2,,200스케어피트, 대지 면적은 1,500-2,000 스케어피트다.

이번 개발계획은 도보와 자전거로 둘루스 다운타운과 연결하려는 시의 친환경 주거단지 개발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구체적인 개발일정은 미정이다. 이우빈 기자 



newsEngin.21291024_Duluth79Townhomes-Buford-Hwy.jpg

뷰포드 하이웨이와 데이븐포트 로드 부근에 추진되는 타운홈 단지 건설이 최종 승인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