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화당 후보들 지원 최선”

 

 

일리노이한인공화당(회장 서병인/IKARO)이 공식 출범했다.

지난 10일 저녁 팰러타인 소재 코틸리온뱅큇에서 열린 IKARO 출범식에는 팀 슈나이더 일리노이공화당(IL GOP) 회장, 에벌린 생귀네티 일리노이 부주지사, 서이탁 한인회장 등 각계 인사 250여명이 참석해 축하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브루스 라우너 일리노이주지사, 피터 로스캄 연방하원의원, 에리카 해롤드 일리노이 검찰총장 후보 등이 축하 영상메시지를 보내왔다.

슈나이더 IL GOP 회장은 “일리노이공화당은 한인커뮤니티와의 협력이 일리노이를 더 나은 주로 만들 수 있게 하는 열쇠라고 믿고 있으며 IKARO와 같은 단체가 우리와 같은 길을 걸어갈 수 있어 매우 감사하다”고 축사를 했다.

서병인 IKARO회장은 “소수 민족들은 민주당을 지지해야 많은 혜택이 온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낮은 세금과 사회적 프로그램에 대한 소비를 줄이면서 국가적 경제 발전을 지지하는 공화당의 비전은 한인들의 생각과 비슷하다. 그들의 정책이 한인커뮤니티에 좋은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믿기 때문에 공화당을 지지하고 이 자리에 서게 됐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공화당 후보들도 대거 참석해 IKARO 출범을 축하하고 한인들의 지지를 당부했다.<신경은 기자>

 

10일 열린 일리노이한인공화당(IKARO) 출범식에 참석한 IKARO 임원 및 공화당 후보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10일 열린 일리노이한인공화당(IKARO) 출범식에 참석한 IKARO 임원 및 공화당 후보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