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 4억1,000만달러
프랑스 남부 니스 인근

세계에서 가장 비싼 집이 매물로 나왔다.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빌라 레 쎄드르’(Villa Les Cedre·사진·이하 레 쎄드르)로 불리는 이 초호화 저택은 프랑스 남부 니스 인근에 있으며 리스팅 가격이 무려 4억1,000만달러에 달한다. 
레 쎄드르는 1830년에 지어졌으며 대지는 35에이커, 건평은 1만8,000스퀘어피트다. 
집 내부 벽에는 다양한 초상화가 걸려 있고, 서재에는 식물관련 전문서적 3,000권이 비치되어 있다. 저택 외부는 올림픽 수영장과 맞먹는 규모의 수영장이 있으며 침실은 10개에 달한다. 
레 쎄드르는 2012년 세계에서 2번째로 비싼 지역으로 선정된 화려한 전적의 ‘세인트 진 캡 페라’에 위치하고 있다. 
니스와 모나코 사이의 반도로 이 지역은 아름다운 궁전과 억만장자들의 저택이 모여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레 쎄드르는 ‘콩고의 학살자’ 벨기에 레오폴드 2세가 1904년부터 1924년까지 별장으로 사용해 온 집으로 유명하다. 
레오폴드 2세가 1830년대부터 있던 건물을 개조해 저택을 짓고 레 쎄드르라는 이름을 붙였다.


2017101601010005297.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