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를 시작하면 연인들의 눈빛은 언제나 반짝반짝 하며, 상대를 향한 마음은 온종일 설렘 가득히 그와 함께 할 모든 것에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구름 위를 걷게 된다. 누구나 이런 경험을 추억하기도 하고 그리워하기도 한다.
그런데 교제를 하다 보면 상대에 대한 확신이 서지 않을 때가 있다. 시간이 갈수록 헷갈릴 때도 많다. 사람마다 연애상대를 선택하는 기준은 각각 다르겠지만 자신과 상대를 자세히 들여다보고 제대로 선택할 수 있는 기본 지침이 있다.

1. 언제라도 함께 있고 싶은 사람 VS 가끔 만나는 사람
좋으면 한시도 떨어지고 싶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라 생각한다. 그러나 가끔 만나는 것을 훨씬 편하게 생각하고 더 돈독하게 이끌어 갈 수 있는 사람도 있다. 사람에게 쉽게 질리는 스타일인 개인 성향이 강한 사람에게는 오히려 가끔 보는 방법으로 변화를 주면 그 관계를 지속적이며 긴밀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서로의 거리감을 이해하고 조절할 줄 아는 배려가 필요하다
2. 자극이 있는 사람 VS 편안한 사람
끊임없이 변화를 추구해 가는 도전적인 성향의 사람은 자극이 있는 상대를 좋아할 것이다. 늘 새롭고 다양한 모습에 매료 되는 사람도 있다. 반면에 변화에 적응이 쉽지 않은 사람도 있다. 부담 없이 그냥 옆에만 있어도 좋고, 상대나 본인의 추한모습까지 편안하게 받아 주길 바라는 사람도 있다. 
적당한 긴장감과 편안함을 강도를 잘 조절 할 줄 아는 사람이 된다면 연애의 달인 뿐 아니라 인간관계의 달인 될 것이다. 쉽지 않기에 공을 들여야 하는 것이 연애다.
3. '너뿐이야'리고 말하는 사람 VS 자유롭게 놓아주는 사람
상대가 "너뿐이야"라는 건 속박의 의미가 포함이다. 그 다음은 질투가 따를 것이며 결국 잦은 싸움으로 갈 가능성이 높을 수도 있다. 달콤한 속삭임에는 서로를 속이는 속임수가 내포되어 있다는 것을 명심하라. 
때로는 너무 자유롭게 놓아주는 것이 결국 자유를 찾아 완전히 떠날 갈 수도 있다. 또는 너무 자유롭게 내버려두는 것은 애정이 없는 것으로 오해를 살 수 있다.
적당한 속박과 자유가 있는 관계성을 만드는 노력이 필요하다.
4. 생각하는 걸 그대로 말하는 사람 VS 잠자코 있는 사람
자신의 생각을 거르지 않고 그대로 말하는 사람을 솔직하고 거짓 없는 사람으로 생각할 수도 있다. 그러나 가장 상처받은 근원지는 말이기 때문에 결국 상처를 받을 가능성도 높다. 
너무 말이 없이 묵묵부답인 사람도 고민이다. 무슨 생각을 하는지 상대의 감정을 알 수 없어 오해의 감정이 깊어질 가능성도 높다. 
일일이 지적하며 그때그때 말로 하기 보다는 말없이 보고 넘기다가 타이밍이 오면 조심스럽게 말을 건네보는 요령을 터득해가는 연습이 필요하다
5. 돈을 잘 쓰는 사람 VS 돈에 대한 개념이 확실한 사람
돈에 너무 까다로우면서 계산하다 보면 구두쇠 등 좋은 소리를 들을 순 없다. 반대로 지나치게 낭비하는 사람 역시 철없어 보이고 신뢰감 없어 보인다.
돈에 개념이 제대로 세워져 있는지를 점검할 필요는 있다. 또한 소비습관에 관해 서로의 관념이 잘 맞아야 하는 것도 중요하다. 자신에게 인색한 사람이 남에게 후할 수 없으며, 남에게 인색할 사람이 더욱이 자신한테는 후한 것은 더욱 추한 모습이다.
소비할 것과 아껴야 할 것의 개념이 잘 정리되고 함께 동의 할 수 있는 상대라면 더 나은 미래가 기다리고 있을 것이다.
6. 생활력이 있는 사람 VS 생활력이 없는 사람
도회적이고 세련된 센스 있는 사람으로 느껴지는 생활감 없는 사람의 이미지는 결혼 상대로는 생각할 여지가 있다. 가족의 생계를 유지해야 할 책임감이 따르는 가정울타리에서 경제감 없는 배우자로 인해 다른 가족들은 희생을 감당해야 한다. 센스나 세련됨은 조금 떨어지지만 생활감이 있는 사람에게 부족함을 조금씩 채워주면서 키워가는 것이 행복한 가정을 유지 할 수 있는 현명한 방법일 것이다.

위에서 제시한 6가지를 통해 자신은 어떤 사람에 가까우며, 어떤 사람과 잘 맞는 지를 고민해보자. 
그리고 자신이 원하는 사람의 모습을 상대에게 이입시키기 전에 내가 그렇게 변하도록 먼저 노력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
나를 알고 적을 알면 백전백승이다. 내가 변하면 상대도 반드시 변하게 되어있다. 성공적인 연애와 행복한 가정은 거저 얻어지는 것이 결코 아님을 수시로 잊지 말자. 늘 고민하고 공부하고 배운 것을 실천하는 과정에서 맺는 열매임을 알기에 자신을 대입해 보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