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스퀘어 차돌진.jpg


18일 낮 뉴욕 맨해튼의 타임스스퀘어에서 승용차 한 대가 보행자 사이로 돌진, 18세 여성 1명이 숨지고 22명이 다쳤다. 용의자는 뉴욕 브롱크스 출신의 26살 남성으로, 현장에서 체포됐으며, 두 차례 음주 운전경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목격자들은 용의자가 술에 취해 있었다고 증언했다. 당국은 이 사건이 테러와 연관됐는지 여부를 조사 중이다. 경찰과 소방요원들이 오른쪽 두 바퀴가 공중에 뜬 채 멈춰선 승용차를 살펴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