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오늘의 시

2019.06.13 02:59

라건아 조회 수:842

비단 장막으로 스산한 기운이 몸에 스미는 밤
빈 뜨락에 이슬 내려 쓸쓸한 병풍.
연꽃 시들어도 향내 밤새도록 맴도는데
우물가 오동잎 져서 가을 그림자 사라졌어요.

물시계 물방울 소리만 하늬바람에 울고요
주렴 밖 서릿발에 벌레 소리 구슬퍼요.
베틀에 감긴 무명 가위로 자르다가
옥관에 계신 님 생각에 비단 장막이 더욱 쓸쓸해요.

님의 옷 새로 지어 먼 길에 부치려니
희미한 등불 어둑한 벽에 어른거리고
울음 삼키며 편지 한 장을 써서 날 밝는 대로
남쪽 길 가는 역인 편에 부탁할까 그래요.

옷과 편지를 봉해놓고 뜨락을 거니노라니
반짝이는 은하수에 새벽 별이 밝아요.
찬 이불 뒤척이며 잠 못 이루는데
지는 달만 다정해서 병풍 속을 엿보네요.

<가을의 노래>
-허난설헌

제목 글쓴이 날짜
요즘 피곤해요 (1044) 피곤해 2019.06.12
명언모음집 힘들때 좋은글귀 (859) 최민희 2019.06.12
오늘 하루는 그냥 웃음이 나오는날... (878) 서태후클 2019.06.12
성공명언모음 용기를 주는 글 (820) 최아영 2019.06.12
오늘은 뭐하고 계신가요?**&&^^%% (1003) 구세주 2019.06.11
멋있는 녀석들에 모임*^^* (987) 현미경 2019.06.10
대박날거 같은 느낌이 있네요@> (989) 김소희 2019.06.10
오후에 서울·경기부터 비 멈춰…경기·충청엔 호우특보 (845) 이현재 2019.06.09
어디든 가볼수 있을꺼에요 (1089) 김소명 2019.06.09
중학생 코딩학원 종로 강남 노량진 부산 대구 아이티뱅크 (1061) kgitbank 2019.06.07
명언모음집 힘이나는 글귀 (958) 한은미 2019.06.07
영어 100배 빠르게~, 각종 질병 쉽게 치료~ (915) 유익한 2019.06.07
어디로 떠나볼까요@>@ (906) 최홍만 2019.06.06
헝가리 유람선 현장과 하류 50㎞서 한국인 시신 3구 수습 (886) 이혁 2019.06.05
돈필요한분 (888) 장실장 2019.06.05
이쁜 글 좋은 말 감동적인 명언 (846) 이아영 2019.06.05
밤에는 시원하네요 (908) 서림 2019.06.05
정말로 대박난건가요? (870) 박수빈 2019.06.04
최악의 환경 (818) 조아라 2019.06.04
힘들때 좋은글 비오는날좋은글귀 (940) 김시영 2019.06.03
제14회 취업콘서트 안내 (798) file KGIT뱅크 2019.06.03
직장인 평균 휴가비용 98만원…기간은? (785) 라건아 2019.06.02
가족의 어원 (870) 조아라 2019.06.02
아마존 세일정보) 1테라 SSD 여기까지 왔네요. (1083) file 제이크 2019.06.01
‘신림동 사건’ 30대에 강간미수 적용 논란...경찰 “협박 있어 맞다” (887) 라건아 2019.06.01
인생이 무엇인지 가르쳐준다 (987) 이지은 2019.05.31
암의 원인을 찾았다는데... (1102) 서태후클 2019.05.31
아마존 세일정보) 아직도 윈도우 정품을 안 쓰신다면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917) file 제이크 2019.05.30
명언한마디 좋은글모음 (820) 김희선 2019.05.30
좋은글 하나 남기고 갑니다^^ (815) 백봉기 2019.05.30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