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보나눔 영주권 거절 사유들

2017.02.14 18:31

그늘집 조회 수:2654


uscis.jpg



매년 수천 수만건의 영주권 신청들이 거절되는데, 이들 거절 사례 중 상당수는 전혀 문제없는 케이스 즉, 준비만 잘하면 승인될 수 있었다는 점 때문에서 안타까운 경우가 많습니다.


거절 편지를 받은 후에 저희에게 상담을 의뢰하는 경우들을 보면 단순한 실수이지만 영주권 신청에 있어서는 중대한 실수인 경우가 많아 이에 관련한 주의가 요구 됩니다.


영주권 신청 시 필요 서류가 미비할경우 거절하거나 서류를 반환합니다.


추가 서류를 요청한 후 기간 경과 후 거절하거나 아니면 바로 거절될 수도 있습니다.


영주권 신청 서류 뿐만 아니라 그외에 이민국에 제출 되어 있는 모든 서류와,한국에 영사관에 제출된 서류 모두가 영주권 심사하는 사람이 확인을 합니다.


한국에서 학생 비자받을때 브로커가 직장 증명서등 허위 서류를 접수한 것이 발견 되어 영주권 거절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단순히 질문을 잘못 이해하고 대답을 한 경우도 허위진술이 될 수 있습니다.


영주권 신청시 양식의 질문을 잘못 이해하여 반대의 대답을 하거나, 신청서 양식과 관련 서류들 사이의 정보가 다른 경우에도 허위진술이 됩니다.


단순히 오타라도 중요한 날짜 등에서 일관되게 오타가 있으면, 즉 취업 경력이나 입출국 경력 등의 주요 날짜에 일관되게 오타가 있다면 정보를 왜곡한 것으로 의심받을 여지가 많습니다.


단순한 신청서 거절에 그치지 않고 평생 동안 미국입국금지되는 이민 사기로 간주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으므로 특히 주요 정보 등에 있어서 실수가 없는지 꼼꼼하게 검토할 필요가 있습니다.


전염병이 있거나,미국의 보건의료 행정에 부담을 줄 수 있는 중대한 질병을 가지고 있는 경우 영주권이 거절됩니다.


거절 사유가 충분한 경우는 어쩔 수 없지만, 단순히 그 내용만 소명하면 문제가 되지 않는데도 혹시 거절될 것을 염려하여 숨기려고 해서는 안됩니다.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결핵에 걸렸다가 완치되는 케이스도 있는데, 전염성이 없고 완치되었다는 내용의 의사 소견서 등이 첨부되면 아무 문제 되지 않으므로 충분히 준비하면 됩니다.


최근 5년 이내에 범죄 기록이 있다면 일반적으로 미국 입국이 거절됩니다.


단순 방문의 경우 따로 범죄경력 조회회보서를 요청하지 않으므로 입국에 지장이 있지는 않지만, 영주권을 신청할 때는 양식에 관련 내용을 질문하기도 하고, 범죄경력 조회회보서를 요청하기도 합니다.


사소한 범죄 기록이라도 이민법에서는 문제가될수 있으므로 반듯이 변호사와 상담하시는것을 권 합니다.


비이민비자 신분에서 불법취업한 사실이 드러나거나 불법 체류했던 기록이 드러나 기각 당한 케이스도 상당 합니다.


취업이민의경우 180일미만 불법체류나 불법취업은 영주권 받는데 문제가되지 않지만 기타 가족이민이나 종교이민,투자이민등은 단 하루만 불법체류가 있어도 영주권 거절 사유가 됩니다.


이민자가 재정능력 부족으로 공공복지 혜택에 의존할 수 있다고 우려될 때 적용되는 재정정능력 부족으로 거절되기도 합니다.

생활보호대상(public charge) 우려로 거절되는 사례가 많지는 않지만 실수하지 않도록 조심하셔야 합니다.


입양을통한 영주권 신청의 경우로 아이가 양부모집에서는 형식적으로만 주소를 올려 놓고, 실제로는 근처에 생모가 와서 살고 있었으며, 거의 많은 시간을 생모와 지내는 것이 발견 되어, 허위입양으로 아이의 영주권이 거절 된 경우도 있습니다.


취업이민 스폰서 업체 주인이 영주권 신청자와 인척 관계나 직원뽑는 권한이 있는 사람이 인척일경우 거절하고 있습니다.


취업이민의 경우로 미국에서 대학 나온 사람이 닭공장으로 영주권 신청 했다가, 실제 취업보다는 영주권 취득 목적의 이민사기로 의심을 받아 거절 되기도 합니다.


취업이민 신청시 경력 진위 여부를 조사 해서 많이 거절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 정말 일했다는 증거로, 원천 과세에 대한 증명을 한국 국세청에서 발급 받아 제출 하라고 추가 서류 요구가 늘고 있고 적절한 대응을 못할경우 거절되고 있습니다.


그외에서 과거 한국에서의 비자 신청에 문제점이 있는지, 미국에 와서 체류 하면서 문제점이 있었는지 등을 반듯이 확인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을 검색엔진을 이용해서 과거 살던 주소지가 맞는지등도 추적하고 있습니다.


영주권(I-485) 거절은 원천적으로 항소가 불가능 하며 법적용이 잘못되었다는 재고요청(Motion to Reconsider) 또는 영주권 신청당시 존재하지 않았던 새로운 사실들에 근거하여 재심요청(Motion to Reopen) 을 30일 이내에 해야 합니다.


일단 추가자료에 대한 자료 미 제출로 거부된 경우 재고요청이나 재심요청은 힘들어 보이나 모든 영주권신청이 거부된 사람은 8 CFR 1245.2(a)(1) / 8 CFR 245.2(a)(1) 에 근거하여 이민판사앞에서 그 거부된 영주권의 재 심의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이민판사앞에서 학교가 문을 닫아 재학증명서를 제출하지 못하는것은 본인의 잘못이 아니기 때문에 정상적으로 세비스(SEVIS) 에 등록이 지속적으로 되어 있었으며 만약 본인이 합법적인 신분을 유지하지 못한증거들이 있다면 이민당국에서 증명해야만 한다는것을 주장하고 만약 이민당국에서 본인이 합법적인 신분을 유지하지 못했다는것을 증명하지 못했다면 이 경우의 영주권 거부는 잘못된것이라는 주장을 할 수 있습니다.


만약 영주권을 거절 받았다면 추방재판에 경험있는 변호사와의 구체적인 상담을 권합니다.


<그늘집> 

http://www.shadedcommunity.com 

shadedusa@gmail.com 

미국:(213)387-4800 

한국:(050)4510-1004 

카톡: iminUSA

제목 글쓴이 날짜
검찰은 청와대와 삼성동을 즉각 압수수색하라 (961) 친일청산 2017.03.19
시민권자라도 21세 이상되야 가족초청 가능 (2792) file 그늘집 2017.03.18
[안내]사회복지사/보육교사 2급 자격증, 학위취득 개강반 수강생 모집 (901) 해윤쌤 2017.03.14
박근혜-최태민 일가, 40년 ‘경제공동체’의 기록 (1016) [1] 친일청산 2017.03.08
 방사능국 근황. (984) file 승빈맘 2017.03.06
 3년동안 쥐약을 먹은 남자. (1026) file tksekfk 2017.03.06
 지금 사러갑니다. (990) file 천재기타리… 2017.03.06
 흔한 쇼핑몰 후기녀. (1361) file 보레미안 2017.03.06
건강 - 키위(Kiwi) (847) Davidbai 2017.03.06
소액투자 비자 (E-2) (2378) file 그늘집 2017.03.03
이제 미루지 말고 떠나십시요. (799) suby 2017.03.02
지속적으로 거래하실 오다집 사장님 모십니다 (936) 연팀장 2017.03.01
비트코인으로 돈버는 노하우 (1013) Happy 2017.02.26
저렴하게 투자이민EB-5(영주권) 진행하세요 사업체제공 (856) chicagolawoffice 2017.02.25
취업이민 신청 가능 한가요? (923) KJW 2017.02.23
2017 민중총궐기 - 박근혜 4년, 너희들의 세상은 끝났다!! (790) 친일청산 2017.02.23
항공권 싼 한우리 여행사 (921) file angel 2017.02.20
★[마감임박]사회복지사 2급 자격증 취득반 모집중★ (833) file 아린쌤 2017.02.20
총신대에서 한국어교사의 꿈을 준비하세요.^^ (780) 총신대교원 2017.02.20
노인아파트 문의 (1000) jmk 2017.02.17
영화 변호인을 본 일본인들 반응은? (873) 보일 2017.02.17
박근혜·삼성·최순실…‘3자 부당거래’ (786) 친일청산 2017.02.16
무료택시 정보 공유! (프로모션포함) (851) 124441 2017.02.16
조지아 대학에서 어학 연수 학생들 모집해요 (778) file UGAIEP 2017.02.16
영주권 거절 사유들 (2654) file 그늘집 2017.02.14
★ 식품위생 매니저 자격증, Food ServSafe Manager Certification (786) file 식품위생 교육원 2017.02.14
오다주실 작업장 모시고 있습니다. (778) 차부장 2017.02.13
“이민단속반 영장제시 전까지 문열지말라” (2708) file 그늘집 2017.02.11
한국에서의 광고가 필요하신 광고주님/네이버,다음 상위노출 (816) file 트윈맘 2017.02.11
사이드잡 파트타임 (800) file 트윈맘 2017.02.11

지역 날씨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