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한인사회 최대·최고의 대학입학 세미나로 자리 잡은 ‘한국일보 칼리지 엑스포’가 오는 8월8일 온라인으로 열립니다.

‘대학입시 정보의 바다’로 올해 11회째를 맞는 ‘한국일보 온라인 칼리지 엑스포’에는 빈센트 김 전 예일대 입학사정관과 랜돌프 아귤레스 전 UC 입학사정관 등 UC 및 아이비리그의 전·현직 입학사정관 및 교육 전문가들이 대거 나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엄청난 변화가 예상되는 대학입시 정보를 구체적이고 생생하게 제공합니다.

한국일보와 라디오서울·한국TV 공동 주최로 열리는 이번 온라인 칼리지 엑스포에서는 ▲UC 및 아이비리그 입학사정 트렌드 ▲SAT 및 ACT 준비 방법 ▲에세이 작성요령과 작성법 ▲과외활동 ▲재정보조 등 대학 입학에 꼭 필요한 정보와 전략들이 상세히 다뤄집니다.

특히 온라인 세미나에 사전 등록시 엘리트 교육그룹이 무료로 제공하는 온라인 SAT 시험 및 해설과 초·중학생 대상 SSAT 시험을 볼 수 있는 혜택도 주어집니다.

한국일보 칼리지 엑스포는 이번에 특별히 온라인 줌(Zoom)화상 컨퍼런스로 펼쳐져 남가주는 물론 미 전역 및 전 세계 어디서든 무료로 참여가 가능합니다. 또 최신의 대학입학 정보를 가득 담은 한국일보 ‘대학진학 가이드’도 발행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