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마니아에겐 하와이 빅아일 랜드는 천국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잘 조성돼 있고 자전거를 보호하는 교 통문화도 정착돼 있다. 

또 자전거로 다닐 수 있는 곳과 그 렇지 않은 곳을 명확하게 구분해 처 음 방문하는 사람도 쉽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다. 

큰 도로에는 대부분 자전거가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는 전용도로가 있다. 갓길을 자전거도로로 구분하고 자동차가 이곳을 침범하지 않도록 다양한 구조물과 표지판을 설치했다. 

자동차가 이곳을 침범하는 일은 거 의 없다. 자전거도로가 불법 주정차한 차량으로 막혀버린 우리나라 모습 과는 판이하다. 

교차로에선 자전거 이동을 유도하 는 표지판이 곳곳에 설치돼 있어 안 내에 따라 움직이면 된다. 자전거와 자동차의 동선이 겹치는 곳은 ‘자전 거에게 양보하라는 표지판이 어김없 이 설치돼 있다. 자전거 이용자는 보 호받는 느낌도 받을 수 있다. 

자전거 전용도로가 설치되지 않은 곳에선 자동차와 함께 도로를 이용 하면 된다. 자동차가 무리해서 자전 거를 추월하는 일이 없다. 

이곳의 차량 운전자들은 자전거 주변을 지날 때 충분한 거리를 두는 등 자전거와 충돌을 사전에 예방하는 습관이 몸에 배어있다. 

경적을 울리며 위협하지도 않는다. 자전거가 속도를 내지 못 하는 곳에서도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을 때까지 조용히 기다려 준다. 

보호받는 만큼 반드시 지켜야 할 것 도 있다. 인도에서는 절대 자전거를 타고 가면 안 된다. 신호기가 없는 횡단 보도에선 무조건 보행자가 우선이다. 보행자가 횡단보도로 진입한다면 일단 멈추고 길을 건너길 기다려야 한다. 

자전거 천국을 제대로 느끼려면 자전거를 직접 갖고 가는 것을 추천한 다. 여의치 않다면 빅아일랜드의 다 양한 자전거 대여 상품을 이용하면 된다. 

리조트, 식당, 마트가 모여있는 시내에서는 공공자전거를 빌릴 수 있 다. 화산 주변이나 해변 등 관광지에 서는 산악용 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 고 가이드의 설명을 들으며 투어하 는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전기자 전거를 빌려주는 곳도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어 편안한 자전거 여행을 원한다면 고려해 볼만 하다.

<하와이 김주영기자>


201610051835715078_2.jpg
하와이 빅아일랜드 해변에서 섬 중심으로 들어가는 도로를 따라 자전거여행자들이 달리고 있다. 지역별로 강수량이 크게 차이나 멀지 가지 않아도 다양한 풍경을 만끽할 수 있다.           <토마스컴파니 제공>



20170113s002.jpg
도로변에 설치된 자전거 도로에는 홈을 파 자동차나 자전거가 서로의 통로를 침범하지 않도록 했다.



20170113s003.jpg
도로 우측에 설치된 자전거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