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프라임 6개월 무료·NYT 절반 값

MS 오피스와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즐겨 




대학생이라면 누려라! 낭만 넘치는 캠퍼스 라이프를 시작하는 대학생들에게 또 다른 희소식이 기다리고 있다. 바로 다양한 스토어와 업체에서 대학생들에게 제공하는 다양한 베니핏과 파격적인 디스카운트다. 이용하는 데 있어 큰 절차도 필요없다. 학생이라는 .edu 이메일 정도라면 족하다.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같은 글로벌 업체에서 뉴욕타임스 같은 일간지까지 선택의 폭도 넓다. 제대로 알지 못해 지나치기 쉬운 대학생 헤택들을 모아봤다. 



▲아마존

.edu 이메일을 가진 학생에게 다양한 특혜를 제공하는 프라임 스튜던트 멤버십을 6개월간 무료 제공한다. 

일반 프라임 멤버십과 비슷한 프로그램으로 이틀 내 무료 배송, 프라임 비디오 스트리밍 이용, 프라임 포토가 포함된 무제한 사진 저장과 특별 학생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을 대상으로 하지만 유효한. edu이메일을 가진 일반인도 이용이 가능하다.  

6개월이 지난 후에는 일반 프라임 서비스를 할인된 가격인 연 49달러로 가입할 수 있다.  일반 프라임 서비스를 통해서 킨들 라이브러리 접속 등을 포함한 추가적인 베니핏을 이용할 수 있다.  


▲스포티파이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 중 하나인 스포티파이(Spotify)에서도 .edu 이메일 고객들은 파격적인 디스카운트를 누리게 된다.  

자격이 확인 된 학생들은 월 9.99달러인 스포티파이 프리미엄 서비스를 4.99달러만 내면 이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서비스에는 셔플플레이, 광고 없는(ad-free) 음원, 무제한 스킵(Unlimited skips), 오프라인으로 듣기, 임의 트랙 재생, 고 퀄리티 오디오 등이 포함되어 있다. 

한번 가입하면 12개월간 유효하며 이후 자격이 계속 유지되는 한 최대 3번까지 리뉴를 할 수 있다.


▲일간지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세상, 시사상식이 풍부한 대학생이 되기 위해서는 미국에서 권위 있는 일간지는 필독하는 것이 좋다. 때 마침 대학생을 위한 파격 이벤트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워싱턴포스트에서는 대학생은 물론 킨더가튼~12학년 교사와 대학 교직원 등에게는 구독료를 50% 할인해준다. 4주간 요금을 정상가인 10달러에서 5달러로 낮춰주는 것이다.  

뉴욕 타임스도 마찬가지. 디지털 기본 접속 요금을 주당 3.75달러가 아닌 1달러로 할인해준다. 월 4달러, 1년간 48달러면 뉴욕타임스를 실컷 볼 수 있다. 뉴욕타임스는 또 여러 디바이스로 모든 뉴스를 접속할 수 있는 올 엑세스 프로그램도 주당 6.25달러가 아닌 1.50달러로 선보였다.  또 유효한 학교 이메일 주소를 사용하면 인쇄물 구독이나 프리미엄 디지털 콘텐츠에 대해 할인된 요금을 받을 수도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요즘 많은 대학생들은 구글 오피스를 이용해 그룹 프로젝트를 완성하거나 다른 클래스의 리소스를 공유한다.  

하지만 여전히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는 활용도가 높다. 이런 점에서 학생 이메일이 있는 대학생 등을 위한 무료 서비스 ‘오피스 365’는 눈여겨 볼만하다. 

오피스 365 에듀케이션은 학생 뿐 아니라 교사도 무료 사용할 수 있는데 여기에는 오피스 온라인(워드, 파워포인트, 엑셀, 원노트)과 무제한 개인 클라우드 스토리지와 소셜네트웍서비스 야머, 웹어플리케이션 셰어포인트 등이 포함된다. 

또 이 서비스는 임시로만 사용할 수 있는 트라이얼(trial)이 아니라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하면 보유할 수 있다.


▲아도비 

촬영한 사진을 멋지게 보정해 인스타그램 같은 소셜네트웍서비스에 올리거나 영상, 사진 등으로 자신만의 포트폴리오를 만들거나 멋진 그래픽디자인을 하고 싶을 때 필요한 것이 소프트웨어인데 사실 이런 프로그램의 가격은 부담스런 편이다.  

이를 위해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인 아도비에서 대학생과 교사를 위한 스페셜 오퍼를 내놓았다. 

인기 있는 플랜 중 하나인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 올 앱스(Creative Cloud All Apps) 플랜의 경우 정가 월 52.99달러보다 60% 이상 디스카운트 된 19.99달러에 이용할 수 있다. 

20여개 데스크탑과 모바일 앱이 들어있는 플랜에는 포토샵 CC, 일러스트레이터 CC, 아도비 XD CC 등을 포함하며 100GB클라우드 스토리지, 자체 포트폴리오 웹 사이트, 프리미엄 글꼴 및 소셜 미디어도 제공된다.


▲스퀘어 스페이스 

근사한 개인 홈페이지를 만들 때 유용한 툴 스퀘어스페이스(SQUARESPACE)도 대학생 할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첫 해 학교의 이메일 통해 등록을 하는 경우 5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스퀘어스페이스는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데 특히 원하는 이미지를 쉽게 드랙해 추가하거나 삭제할 수 있다. 또한 글꼴, 색상 및 페이지 구성 등 세팅을 원하는대로 설정할 수 있다.                     <이해광 기자>



2018070901010008675.jpg아마존을 비롯한 다양한 업체에서 대학생 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뉴욕 타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