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적 확진자 72,995명·사망자 2,770명            

귀넷 7,463·풀턴 6,350·디캡 5,322·캅 4,433

전날 대비 확진 1,900명, 사망 25명 늘어

 

<26일 오후 3시>

 

♦확진 72,995명·사망 2,770명 기록으로 늘어

최근 들어 조지아주 하루 확진자 수가 고공행진하고 있다. 26일 하루 확진자 수는 전날 대비 증가해 1,900명이 늘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사망자는 20명대를 기록했다. 26일 오후 3시 조지아주 보건부가 발표한 확진자 수는 전날 오후 3시 대비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1,900명, 사망자가 25명이 늘어났다.

 

조지아주 보건부는 26일 오후 3시 현재 조지아주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누적 사망자가 2,770명, 확진자가 72,995명이라고 발표했다. 확진자 치사율은 3.79%를 기록했다. 이는 25일 오후 3시 발표 보다 사망자가 25명, 확진자가 1,900명 늘어난 것이다. 감염자가 발생한 카운티는 159곳 전체에 이르렀다. 확진자 가운데 10,605명(14.52%)이 병원에 입원했으며 중환자실(ICU) 입원환자는 2,244명이다.  

조지아에서는 총 92만114명이 코로나19 감염검사를 받아 7.93%가 확진 통보를 받았고, 항체검사는 14만9,086건이 진행됐다. 조지아주의 검사량 대비 확진률은 계속 하락하고 있다. 

 

인종별 확진자는 백인 24,895명, 흑인 21,600명, 미상 19,682명, 기타 5,513명, 아시안 1,151명, 네이티브 하와이안83명, 아메리칸 인디언 71명이다.  

 

각 카운티별 감염자 수는 귀넷이 7,463명으로 가장 많았고, 풀턴 6,350명, 디캡 5,322명, 캅 4,433명, 홀 3,075명, 도허티 1,873명, 클레이턴 1,825명, 미상 1,469명, 머스코지 1,454명,  트룹 1,277명, 체로키 1,189명, 헨리 1,093명, 로운즈 1,087명, 채섬 1,044명이다.

한편 월드오미터 통계에 따르면 26일 오후 3시 현재 미국내 코로나19 감염자수는 250만6,639명, 누적 사망자는12만7,211명, 완치자 105만5,801명을 기록했다. 김규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