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다운타운에서 열린 항의 시위가 폭력사태로 번져 한인 비즈니스가 피해를 입었다. 사진=피해를 입은 한인 세탁소 모습 김규영 수습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