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애폴리스에서 발생한 백인 경찰의 가혹 행위로 사망한 비무장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건에 항의 시위가 29일 애틀랜타 다운타운에서 열렸다.

수 천명의 시위대는 3시에 센테니얼 올림픽 파크에서 모여, 이 후 조지아 주청사까지 행진했다. 사진은 한 백인 여성이 '백인은 침묵을 끝내라'(End White Silence)라는 문구 담긴 시위팻말을 들고 있다. 김규영 수습기자

 

사진=wsbtv
사진=wsbtv